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9-27 10:12

맑음|DB01|1.0|15|0.032|2|46.0|2

  • 뉴스 > 구정뉴스

유모차 대신 유아차! 서대문구 구정 홍보물 언어 성평등 점검

기사입력 2022-07-20 23:30 수정 2022-07-25 19:1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서대문구(구청장 이성헌)는 각종 구정 홍보물에 사용된 이미지나 내용에 성차별적 요소가 있는지 살펴 개선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를 위해 서대문구 여성친화도시 주민참여단원과 성인지전문가, 지역여성단체 회원 등 8명으로 구성된 ‘성인지 모니터링단’이 최근 활동에 들어갔다.

 

앞서 단원들은 올해 3월부터 5월까지 여성친화도시 주민참여단이 주관한 사전 워크숍에 참여하고 직무교육도 수료했다

 

이들은 구청은 물론 도시관리공단과 서대문구가족센터, 서대문육아종합센터 등 관내 유관 기관에서 발행하는 각종 홍보물에 대해 성 역할 고정관념 등의 표현이 있는지 성인지 관점에서 점검하고 시정을 권고한다.

 

또한 연말에는 성과보고회를 열어 그간의 활동 결과를 공유하고 개선점을 논의한다.

 

이달 15일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열린 발대식에서 이성헌 서대문구청장은 “성인지 모니터링단 출범을 계기로 각 기관의 홍보물 제작 때 무심코 지나치기 쉬운 부분들을 다시금 점검하고 바로잡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인 서대문구는 다양한 성평등 저변 확대 사업과 여성정책 특화 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번 ‘성인지 모니터링단’ 활동도 여성친화도시 주민참여단이 성평등사업의 일환으로 새롭게 추진하는 것이다.

 

참고로 주민참여단은 여성친화도시 정책 추진의 민간 파트너로서 구의 여성 정책을 함께 기획, 집행, 평가하고 성별 불균형 요소에 대한 개선 의견도 제시한다.

 

서대문구청 여성가족과(02-330-8236)

 

편집국 (sdminews@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