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2-02 22:16

맑음|DB01|1.0|15|0.032|2|46.0|2

  • 뉴스 > 구정뉴스

서대문자연사박물관, 2022 노벨상 해설 특강 개최

"올해 노벨상 받은 과학기술 업적 쉽게 설명해 드려요"

기사입력 2022-11-17 18:39 수정 2022-11-22 13:4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서대문자연사박물관(관장 이남숙)이 다음 달 3일과 11일, 17일 오후 2∼4시 박물관 1층 시청각실에서 성인과 청소년을 위한 ‘2022 노벨상 해설 특강’을 연다.

 

올해 노벨 생리의학상, 물리학상, 화학상 수상자들과 그들의 업적, 그 업적이 인류에 미치는 영향 등에 관한 강의로 과학에 대한 이해와 흥미를 높인다.

 

올해 노벨 생리의학상은 유전체 해독을 통해 화석인류와 현대인의 공통점과 차이점을 발견한 스웨덴 출신의 스반테 페보 독일 막스플랑크 진화인류학연구소장이 수상했는데 3일에는 정충원 서울대 생명과학부 교수가 이와 관련해 ‘네안데르탈인을 향한 유전자 여행’이란 제목으로 강의한다.

 

물리학상은 양자 얽힘 현상을 검증하고 양자컴퓨터 시대를 여는 데 공헌한 알랭 아스페 프랑스 파리 사클레대 교수 등 3명이 받았는데 11일에는 권혁준 KAIST 고등과학원 계산과학부 교수가 수상자들의 업적과 양자정보과학 분야의 발전 가능성 등에 관해 설명한다.

 

17일에는 이윤미 연세대 화학과 교수와 최준원 아주대 응용화학생명공학과 교수가 암 치료제와 같은 신약을 빠르고 효율적으로 만들 수 있는 ‘클릭 화학’ 분자 합성법에 대해 강의한다. 참고로 올해 노벨 화학상은 클릭 화학과 이를 활용한 생물 직교 화학을 개발한 캐롤린 버토지 미국 스탠포드대 교수 등 3명이 공동 수상했다.

 

강의마다 60명씩 수강할 수 있으며 수강료는 강좌당 만 오천 원이다. 초등학교 5학년 학생 이상이면 서대문자연사박물관 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신청할 수 있다.

 

이남숙 서대문자연사박물관장은 “많은 분들이 과학에 더 가까워질 수 있도록 흥미와 깊이 있는 과학 강연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하겠다”고 말했다.

 

서대문자연사박물관 학예연구팀(02-330-8871)

편집국 (sdminews@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